국립국어원 우리말 다듬기 다음은 말 선호도 조사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국립국어원 온라인 소식지 쉼표, 마침표.

붓과 먹 쉬어 가는우리말

어원을 찾아서

중국에서 수입된 말,
‘붓’과 ‘먹’

글씨를 쓰거나 그림을 그릴 때 쓰는 도구 중 하나인 ‘붓’은 지금 거의 고유어로 인식되고 있지만, 원래는 중국어 ‘笔’에서 온 차용어다.

주로 가는 대나무나 나무로 된 자루 끝에 짐승의 털을 꽂아서 먹이나 물감을 찍어 쓰는 ‘붓’은 중국에서 우리나라로 전래된 물품이다. 이처럼 특정 사물이 외국에서 들어올 때는 그 사물을 가리키는 용어도 함께 수입되는 경우가 많다. 붓의 경우도 그렇다. 붓이 우리나라에 유입되던 당시 중국에서의 이름을 그대로 가져와 쓰게 된 것이다.

붓과 먹의 한자와 중국어발음, 우리말로 표현
 

붓을 뜻하는 한자는 ‘笔’이다. ‘笔’의 한국식 한자음은 ‘필(筆)’이지만, 고대 중국에서는 ‘붇’과 비슷하게 발음되었다. 중국어 ‘붇’은 사물과 함께 들어와 ‘붓’이라는 표현으로 우리말에 남게 되었다.

‘먹’도 ‘붓’과 비슷한 과정을 거쳐 우리말로 정착된 중국어 차용어다. ‘먹’은 ‘墨’에 해당하는 옛 중국말이 유입되어 정착된 것으로, ‘墨’의 한국식 한자음인 ‘묵’과는 별개로 ‘먹’이라는 이름으로 존재하고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더보기

가장 인기 있는 기사 +더보기

이벤트 신청

이벤트신청하기

이름

휴대폰번호

이벤트
정답

파일첨부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동의]

1) 수집목적 : 상기 이벤트는 국민들의 통일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실시되고 있습니다. 이에 이벤트 참여를 통해 통일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를 만들고, 이벤트 참가자분들이 웹진을 계속 구독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합니다. 2) 수집항목 : 닉네임, 비밀번호, 이메일, 휴대폰번호, 댓글, 비밀댓글 여부, 정보수집동의 여부, 웹진수신동의(구독자 확대를 위해 실시하는 이벤트이므로 개인정보수집 동의시 웹진 수신을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3) 이용 : 이벤트 당첨시 경품 발송, 당선작 발표, 웹진 발송 4) 보유기간 : 경품 수령 확인시까지(1개월), 단 웹진 구독용 정보는 <해지>시까지 이메일만 보유 5) 정보보호 책임자 : 이벤트 대행사 (주)인포아트 서지민(02-2269-5029)